学院介绍

揭秘韩国:韩国同性恋者生存现状调查

복잡 미묘한 단어다. 익숙하지만 여전히 은밀하다. 통계 작성은 애초에 불가능하다. 예측할 순 있어도 100% 신뢰할 순 없다.동성애학과까지 개설되는 해외의 현실에 비해 한국사회에서 동성애는 더욱 내밀하다. 당당히 밝히는 동성애자도 있지만, 아직은 그 반대가 많다.
同性恋。复杂微妙的词汇。虽然熟悉却依然很隐秘。最初时进行统计是不可能的。就算可以预测也不能100%信赖。与连同性恋学科都开设的国外现实相比,在韩国社会同性恋更加隐秘。虽然也有大方表明的同性恋者,但至今相反的人还很多。
2011년 성과학연구소가 조사한 ‘대한민국 성의식 리포트’에 따르면 성인 남녀 1,000명 중 7명이 동성애 경험을 갖고 있었다. 올해 1월 기준 20세 이상 성인인구(행정자치부 주민등록 통계)는 4,079만2,111명이다. 물론 오차는 발생하겠지만, 전체 인구에 위 조사 결과를 대입해보면 대략 28만명이 동성애를 경험했다고 어림잡을 수 있다.
根据2011年性学研究所调查的“但大韩民国性意识报告”,1000名成人男女中7名有同性恋经验。以今年1月为基准,20岁以上成人人口(行政自治部居民登录统计)有4079万2111名。当然误差是会有的,但将调查结果代入整体人口中的话,估计大约有28万名说经历过同性恋。
동성애에 대한 우리사회의 인식은 차츰 개선되고 있다. 표면적으로 그렇다. 영화감독 김조광수씨와 레인보우 팩토리 김승환 대표의 동성결혼식 등 사회적 관심이 높은 이벤트의 영향이 컸다. 하지만 한국사회에서 동성애자로 산다는 것은 여전히 인고의 삶이다. 2012년 OECD가 시행한 ‘동성애자 관용 수준’ 조사에서 우리나라는 OECD 회원국 32개국 중 31위권 점수를 받았다. 이슬람 문화권인 터키를 제외하면 사실상 제일 낮은 점수다.
我们社会对于同性恋的认识在渐渐改善。表面上是那样的。电影导演金赵光寿和彩虹工厂金承焕代表的同性婚礼等社会性关注高的事件的影响很大。但是在韩国社会以同性恋生活依然是忍受痛苦的生活。在2012年OECD(经合组织)实施的“同性恋者宽容水准”调查中,我们国家(韩国)在OECD32个会员国中位列31位。除去伊斯兰文化圈的土耳其,事实上是最低的分数。

资讯